Flower Styling for CHANEL

강렬하면서도 부드럽고 여성스러운 샹스 도 땅드르 오 드 빠르펭에서 영감을 받아 작업했습니다.

with  CHANEL beauty korea

2019